본문 바로가기

제천국밥맛집2

[제천맛집] 원조 설악추어탕 · 삼계탕 "아빠! 나 오늘 추어탕이 먹고 싶어! " 콧소리를 섞은 딸의 아양에 "그래 가자!" 호쾌하게 호응하고 제천 강제동 E-mart 제천점을 향합니다. E-mart에 가는 게 아니라 그 앞에 오늘의 맛집이 있거든요. 이 식당 뒤편으로 진입하여 공터에 주차하고 우선 입구와 간판사진 한 장 찰칵! 혹시 몰라 또 찰칵! entered. 식탁사이 넓이가 4차선 도로인가? 널찍. 빈자리 간신히 찾아 자리차지 성공. "아빠, 봐봐 누가 왔어!". "응? 누가?" 고개 돌리니 '봇줌마'가 김치, 깍두기, 뚝배기 2개, 덜어서 먹을 빈접시, 가위, 집게를 가져와서 기다린다. 얼른 내려놓고 "안녕"인사했는데 받지 않고 스르르 가버린다. "추어탕 두 개 주세요" "어떤 거요?" 메뉴보드를 가리키며 "맨 위 거요" 주문 끝. .. 2023. 8. 21.
[제천맛집] 양지말해장국 제천에서 간단히 아침이나 점심을 해결하고 싶을 때 이곳을 추천합니다. 선지국, 뼈다귀국,우거지국,순대국,갈비국,소머리국,등 모든 해장국 다 포기하고 단하나 황태 콩나물해장국만 먹을 수 있어요. 선택의 기회는 냘라갔습니다. 간단 상차림 ! 을씨년스럽다고 할까요? 그런데 먹기시작하면 WAWOO! 그야말로 시원한 HOT해장국. 보통 주는 날계란은 없고 반쯤 익은 수란이 들었습니다. 또 선택 기회 날라감. 오픈 주방이 청결을 보장 하고, 넓은 공간에 왠지 모를 자유와 편안함을 느끼고, 제천시장님이 내려 주신 표창장 밑에 공지사항:오전6시에서부터 오후2시까지만 먹을 수 있어요.저녁에 먹을 기회 없음. 뽀얗고 구수한 국물 맛내는 황태도 소박하게 팔지요. 생긴지 오래됐는 데 오늘 친구가 데려가서 처음 먹어보고 깜짝!.. 2023. 8. 12.